바로가기 메뉴
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하단으로 바로가기


본문

포유류

홈 동물원 가족들 > 포유류

회색캥거루

- 회색캥거루

분류
캥거루목 캥거루과
학명/영명
M.(Macropus) giganteus / Grey kangaroo
분포
호주
먹는것
초식성(풀.과일.나뭇잎)
특징
- "캥거루"란 이름은 어디에서 왔을까요?
1770년 영국의 탐험가 제임스 쿡선장 일행이 호주대륙에 도착하여 뛰어다니는 동물의 모습을 보고 원주민들에게 그 이름을 물어보았을 때 원주민들의 대답이 “캥거루”였다고 한다. 그래서 그 동물은 캥거루라는 이름으로 유럽에 알려지게 되었는데, 나중에 알고 본즉, ‘캥거루’라는 말은 원주민들의 말로‘나는 모른다’였다고 해서 재미있는 이야기로 알려지게 되었지만, 이 이야기의 진실성 여부에 대해서는 논란이 있다. 어떤 이는 호주 원주민 종족중에 한 부족의 이름이‘캥거루’였다고도 하고, 어느 원주민 부족이 ‘캥거루’를 그와 비슷한 발음으로 불렀다고도 하는데, 어느 것이 맞는 이야기인지는 그다지 중요하지 않을 것이다.
- "캥거루"에 얽힌 호주원주민들의 전설
아주 먼 옛날 말썽꾸러기 아기캥거루와 엄마캥거루가 살고 있었는데, 아기캥거루는 매일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같은 캥거루가 아닌 도마뱀이나 생쥐와 같이 이상한 친구들과 놀기를 좋아했다. 어느날 아기캥거루를 찾던 엄마캥거루는 우연히 늙고 괴팍한 성격을 지닌 웜바트 (호주에 사는 유대류의 일종)와 반나게 되었다. 늙은 웜바트는 좋을 풀밭을 찾으러 가는 길이었는데, 마침 아기캥거루가 나타나 자신이 그곳으로 안내를 해주겠다고 자청했다.
사실 이 늙고 화를 잘내는 웜바트는 세상에서 가장 친절한 동물을 찾기 위해 세상으로나온 조물주였던 것이다. 조물주는 세상에서 가장 친절한 동물인 엄마 캥거루가 말썽구러기 아기캥거루 때문에 걱정을 하는 것을 알고는 어미캥거루에게 아기를 넣어서 보살필 수있는 특별한 주머니를 선물로 주었다. 엄마캥거루는 이 주머니를 허리에 항상 차고 다니면서 아기캥거루를 돌보아 주었다. 그런데 엄마캥거루가 다른 동물들의 어미들이 새끼를 제대로 돌볼 수 있는 육아주머니가 없는 것을 슬퍼하자 조물주는 다른 동물들의 어미에게도 육아주머니를 나누어 준다. 이렇게 해서 육아주머니를 가진 캥거루와 유대류 동물들이 이세상에 나오게 된 것이다.
이런 전설을 가진 유대류에는 총 265종의 동물이 있는데 이들은 북아메리카 일부지역과 남아메리카 지역 그리고 호주대륙과 뉴우기니에 서식하고 있다. 이 유대류 중에서 캥거루는 호주대륙과 뉴우기니에만 서식하는 동물로 대표적인 유대류 동물이다.
- 어떻게 생활하나요?
캥거루는 대개 2 ~ 10마리의 작은 무리로 행동을 하며 보통 낮에는 그늘에서 쉬고 시원해지기 시작하는 오후 늦게나 저녁무렵에 나와서 다음날 새벽까지 삼림의 가장자리, 넓게 트인 넓은 숲, 야생의 목초지 또는 사람들의 농장근처의 풀을 자유롭게 채식한다. 빨리 이동할 때는 강력하고 긴 다리로 깡충깡충 뛰어서 이동하고, 천천히 움직일 때는 꼬리까지 함께 사용하여 앞다리와 뒷다리를 모두 사용하여 걷는다. 길고 가는 뒷발에는 두개의 발가락이 있고 네개의 발톱이 있으며, 아래쪽이 두꺼운 긴꼬리는 뛰어서 이동할 때 평형기관으로서의 역할을 하고, 천천히 이동할 때나 풀을 먹을 때 몸을 지탱해 주는 기둥역활을 한다. 짧은 앞다리는 거의 사람의 팔과 같지만, 앞발의 엄지는 사람처럼 다른 네 손가락과 마주보고 있지 않기 때문에 물건을 쥐지는 못한다. 캥거루들은 기본적으로는 소나 양과 같은 반추동물과 비슷한 위강이 있다. 그들은 먹은 식물들을 되새김질하고는 최후의 소화를 위해 다시 삼킨다.
주로 풀을 먹으며 그속에 포함된 수분을 흡수하기 때문에 물은 아주 조금만 먹어도 생존에는 문제가 없기 때문에 몇달씩 물을 전혀 먹지 않고도 살 수 있다. 만일 물이 필요할 때에는 약 1미터 정도의 구덩이를 스스로 파서 먹는데, 이 웅덩이에서는 그 지역의 다른 동물들은 물을 먹기도 한다. 회색캥거루는 주로 벼과의 풀을 좋아한다.
- 얼마나 많은 종류의 캥거루가 있을까요?
캥거루과에는 약 50종의 캥거루와 왈라비들이 있으며 그 크기는 약 30㎝정도에 0.5㎏정도밖에 되지 않는 냄새쥐캥거루에서부터 몸무게가 90㎏까지 나가며 머리와 몸길이가 1.7m이고 1m가 넘는 꼬리를 가지고 있으며, 서있으면 약 2미터 정도까지나 되는 붉은캥거루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그중에서 가장 큰 종류는 붉은캥거루, 긴털왈라비 그리고 회색캥거루 등이 있다. 그중에서 가장 많이 알려진 것은 한번 도약으로 9미터를 뛸 수 있으며, 시속 48킬로 미터로 달릴 수 있는 회색캥거루로서 분포지역에 따라 동부에 서식하는 큰캥거루와 서부에 서식하는 검은캥거루로 나누어 질 수 있다. 큰캥거루는 은회색의 긴 털을 가지고 있고 동부의 해안지역에 분포하며, 검은 캥거루는 짙은 회색의 짧은 털을 가지고 있으며, 주로 내륙지방에 분포한다. 붉은 캥거루는 오스트레일리아의 초원 전지역에서 관찰되며 가장 크고 강력한 종이다. 왈라루는 더 작고 땅딸막한 동물로 짙은 회색에서 핑크빛이 도는 갈색까지 된다. 왈라루는 빅토리아주를 제외한 오스트레일리아 전역의 바위가 많은 지대에 살고 있다.
- 어떻게 새끼를 낳고 키우나요?
1년 내내 번식할 수 있지만, 계절에 따라 특정한 시기에 번식하여 대부분의 새끼는 여름에 태어나 가장 좋은 시기인 이듬해 봄에 육아주머니에서 나오게 된다. 캥거루의 구애행위는 몇시간 동안의 비교적 짧은 것에서부터 2 ~ 3일을 넘길 정도로 긴것도 있다. 수컷은 대체로 암컷의 육아주머니 입구나 비뇨생식구 언저리의 냄새를 자주 맡으며, 때로는 암컷의 꼬리를 앞발로 차면서 쫓아다니기도 한다. 회색캥거루는 한시간이 넘도록 교미를 한다.
교미 후 약 30일이 지나면 발생의 초기단계에 있는 매우 미성숙한 상태의 새끼캥거루가 태어나는데, 눈도 귀도 없고 몸빛은 핑크빛이고 길이는 약 2㎝에 몸무게는 1g이 채 되지 않는다. 이렇게 미약하게 태어난 새끼캥거루는 태어나자마자 어미의 생식기 입구에서부터 젖꼭지가 있는 육아주머니 안으로 약 20㎝정도 어미의 몸을 따라 경이로운 이동을 한다.
이러한 이동이 가능한 것은 성숙한 캥거루의 경우 앞다리가 외소하고 뒷다리가 발달된 것과는 반대로 새끼는 앞다리와 머리가 몸의 다른 부분보다 훨씬 발달되어 있어서 앞다리를 사용하여 헤엄치듯 기어 나간다.
어미는 새끼를 낳기전에 새끼가 이러한 이동을 하기에 쉽도록 혀로 털을 핥아 새끼의 이동로를 만들어 준다. 갓난 새끼는 어미가 만들어준 이길을 따라 이동을 하는데, 전혀 눈이 보이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젖꼭지의 위치를 찾아내어 물수 있다. 어미의 젖꼭지의 끝이 부풀면서 공처럼 둥근 새끼의 입에 딱들어 맞게 되고 새끼의 턱은 잘 발달되어 있어서 입을 벌리고 젖꼭지를 놓을 수 있게 되기까지 1 ~ 2개월 동안 새끼는 어미의 젖꼭지를 물고 단단히 매달린 채 지내게 된다. 생후 약 6개월 정도가 되면 최초로 육아주머니 밖으로 나오기 시작하고, 몸무게가 약 5㎏이 되어 어미가 더 이상 주머니 안에 넣고 다닐 수 없게 되는 생후 10개월 정도면 육아주머니를 떠나지만 새끼는 18개월이 되어 독립을 할 때까지 육아주머니속의 자신의 젖꼭지에서 젖을 먹는다. 육아주머니 안에서는 암수의 성장속도가 거의 비슷하지만 육아주머니에서 나오면 수컷의 성장속도가 더 빨라진다.
어미캥거루는 출산후 며칠이 지나면 또 발정이 되어 교미를 하고 임신을 하지만일주일간 성장을 한 후에 아주 작은 태아는 먼저 낳은 새끼가 육아낭을 떠날 때까지 동면상태에 들어간다. 육아주머니 속의 새끼가 젖을 빠는 것이 자극이 되어 태아가 그 이상 발육하는 것을 저지하는 호르몬 신호가 나오는 것이다. 육아주머니 속의 새끼가 다른 먹이를 먹기 시작하면서 주머니에서 나오게 되면 수유량이 적어짐과 동시에 동면하고 있던 태아가 발생을 재개하고 태아가 두번째 발육을 시작하고 약 30일간의 임신기간이 지나면 다시 새끼를 낳는 작업을 시작한다.
RFC 에러메시지-예외상황 발생
다음과 같은 예외상황이 발생하였습니다. 관리자에게 문의하세요
에러가 발생 하였습니다.자세한 내용은 관리자에게 문의 하거나 관리자레벨에서 확인 해주세요.